‘트로트 루키‘ MR.싱싱, 쇼케이스 성료...쾌속’흥‘몰이
‘트로트 루키‘ MR.싱싱, 쇼케이스 성료...쾌속’흥‘몰이
  • 김민성
  • 승인 2019.04.24 0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고트로트 엔터테인먼트
사진/고트로트 엔터테인먼트

(한국연예스포츠신문) 김민성  기자=가수 MR.싱싱(신인선)이 지난 11일 첫 데뷔 음원 발매 후 쇼케이스를 전주 KBS홀에서 최근 개최해 팬들과 소통했다.

고트로트 엔터테인먼트는 “MR.싱싱의 아버지 신기남 전 의원의 고향이 전북 남원이어서 전주 KBS홀에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며 “고향 어르신들한테 처음 인사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날 MR.싱싱은 타이틀 곡 ‘빠라빠빠’로 오프닝을 시작해 수록곡 ‘남자의 술’로 이어진 무대에서 중독성 넘치는 노랫말과 멜로디로 관객들의 떼창을 불러 일으켰다고.

이어 자신의 데뷔곡 외에 박상철, 박구윤 등의 노래를 커버하며 화려한 퍼포먼스와 ‘흥‘ 무대를 선사해 어깨춤 절로 나오는 환호를 받았다.

특히 신유의 ‘꽃물’ ‘시계바늘’을 열창하는 무대에서 “제2의 신유가 나왔다”는 관계자들의 평을 받은 것.

MR.싱싱은 “데뷔 첫 쇼케이스를 찾아주신 관객 분들에게 너무 감사하다”며 “응원해 주신 만큼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MR.싱싱은 인터뷰에서 “아버지 신기남 전 국회의원이 1호 팬”이라고 밝혀 화제였으며, 뮤지컬배우에서 트로트 가수로 전향해 자타공인 비주얼과 실력을 인정받고 있어 ‘올해 트로트 신예 기대주’로 활동을 기대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