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나비 최정훈, "완벽했어야VS죄인이냐"…'나혼자산다' 운동회서 성인남성으로 등장?
잔나비 최정훈, "완벽했어야VS죄인이냐"…'나혼자산다' 운동회서 성인남성으로 등장?
  • 김민성
  • 승인 2019.06.29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잔나비 최정훈에게 흥미가 쏠리고 있다.
▲ (사진: MBC '나혼자산다')
▲ (사진: MBC '나혼자산다')

(한국연예스포츠신문) 김민성 기자 = 28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선 기존멤버들과 단합운동회에 참석한 잔나비 최정훈의 모습이 잠깐씩 포착됐다.

앞선 예고방송부터 등장여부에 이목이 쏠렸던 그. 그는 사업가 부친의 '김학의 향응 혐의' 논란서 경영권을 가지고 있단 의심으로 비난 받은 바 있다.

방송관계측은 해당 방송분을 수정, 이에 이날 그의 모습은 배경으로 잡히거나 흐릿하게 잡혔고, 카드뒤집기 게임 중 김연경이 그를 한 손에 제압하는 모습에 이름이 아닌 '성인남성'이란 자막이 사용되기도 했다. 

이를 지켜본 이들은 "다 해명했는데 무슨 큰 잘못을 했냐", "굳이 이렇게까지 해야 했나 싶었다"라고 지적하거나 "완벽하게 없던 것처럼 지우지", "보기 불편했다"며 상반된 반응을 드러내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그의 의혹을 최초보도한 SBS 쪽은 정정반론보도(사실확인없는 추측성 보도)를 낸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