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BL, 경기도 초등농구 페스티벌 '룰루난나 바스켓볼'
WKBL, 경기도 초등농구 페스티벌 '룰루난나 바스켓볼'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9.07.11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2019 룰루난나 바스켓볼’ 기념촬영)
(사진 = ‘2019 룰루난나 바스켓볼’ 기념촬영)

(한국연예스포츠신문) 전진홍 기자 = WKBL 경기도 초등농구 페스티벌 ‘2019 룰루난나 바스켓볼’이 지난 6일 수원보훈재활체육센터에서 개최된 가운데, 참가 학생들의 열정에 힘입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2019 룰루난나 바스켓볼’은 WKBL과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1월, 학생 스포츠 복지를 위해 맺은 협약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날 대회에는 이병완 WKBL 총재를 비롯한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 박찬숙 WKBL 경기운영본부장 및 박정은 경기운영부장이 참석해 참가 학생들을 격려했다.

또한, 김은혜, 홍현희, 강영숙 등 과거 WKBL 스타 출신 선수들이 코치로 참여해 자리를 더욱 빛냈다.

‘룰루난나 바스켓볼’은 ‘즐기는 농구’를 모토로 삼고 학교별 순위를 매기지 않았으며, 5반칙 퇴장을 없애는 등 학생들이 성적에 대한 스트레스 없이 농구를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실제로 학생들은 승부에 집착하기보다는, 플레이 하나하나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더불어, 경기장 외부에선 미니 바스켓볼 챌린지, 석고 방향제 만들기, 파우치 만들기 등 학생들이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부스가 설치돼 학생들의 큰 인기를 얻었다.

경기 종료 후에는 전체 선수가 참가하는 레크리에이션 활동을 통해 행사를 마무리했다.

WKBL 관계자는 “경기도교육청과 맺은 소중한 인연으로 이번 페스티벌을 잘 마무리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학생 스포츠 복지를 위해 경기도교육청과 지속적으로 협의해나가고 스포츠 클럽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