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소리꾼' 한마음 한뜻으로 뭉쳤다!
영화 '소리꾼' 한마음 한뜻으로 뭉쳤다!
  • 김주성 기자
  • 승인 2019.09.26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배우 김동완 / 제공 제이오엔터테인먼트)
(사진= 시파티 행사 영상 캡처 영화제작진과 배우들의 단체 사진)

(한국연예스포츠신문) 김주성 기자 = 지난 23일 크랭크인하며 본격 촬영에 돌입한 ‘귀향’ 조정래 감독의 새로운 도전! 음악영화 ‘소리꾼’이 배우와 스태프의 열정과 응원이 담긴 파이팅 영상을 공개했다.

[제공/제작 제이오엔터테인먼트ㅣ감독 조정래ㅣ출연 이봉근 이유리 김동완 김하연 김민준 박철민 그리고 손숙]

‘소리꾼’은 조선시대를 배경으로 천민인 소리꾼들의 한과 해학의 정서를 조선팔도의 풍광 명미와 민속악의 아름다운 가락으로 빚어내는 음악영화이다. 우리의 전통적인 판소리를 재해석하며, 현대음악 시스템으로 재구성하는 새로운 음악영화 ‘소리꾼’은 배우와 스태프의 크랭크인 소감이 담긴 파이팅 영상을 공개했다.

(사진= 배우 김동완 / 제공 제이오엔터테인먼트)
(사진= 시파티 행사 영상 캡처 배우 김동완)

공개된 영상은 지난 17일 전 배우와 스태프가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소리꾼’ 시파티 행사장면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이날 진행된 시파티는 본 촬영에 앞서 배우와 스태프가 무사 촬영을 기원하는 고사를 대신하여 진행된 행사로, 풍물패의 신나는 공연에 배우들의 판소리 열창이 더해져 흥겨운 분위기 속에 진행되었다. 특히, 전문 국악인 이봉근과 가수로 탄탄한 팬 층을 확보하고 있는 배우 김동완이 즉흥적으로 선보인 판소리 컬래버레이션 공연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더했다.

또한, 영상 속에는 배우와 제작진의 파이팅 넘치는 크랭크인 소감이 담겨있다. 이유리는 “촬영 시작도 전에 분위기가 훈훈하고 마음이 따뜻해지는 것 같아요”라며 설렘을 드러냈다.

(사진= 배우 김민준 / 제공 제이오엔터테인먼트)
(사진= 시파티 행사 영상 캡처 배우 김민준)

 

이봉근은 “가장 한국적이고 아름다운 가족영화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라며 영화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김동완은 “감독님까지 참여한 다채로운 공연은 모두가 함께 즐긴 잔치 같은 자리였습니다. 너무 흥분되고, 뜻깊은 시작이 남다릅니다”라며 흥분과 기대를 감추지 못했다. 김민준은 “조정래 감독님의 판소리 음악영화에 참여하게 되어 영광입니다.”라며 감독에 대한 아낌없는 신뢰를 표했다.

조정래 감독은 “스태프와 배우 모시고 영화 이야기를 나눈 것이 기쁩니다. 모두 한마음으로 성공을 기원해 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좋은 영향을 함께 나눌 수 있는 영화 만들겠습니다.”라는 말로 감사와 앞으로의 의지를 드러냈다.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파이팅 넘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은 열정으로 뭉친 뜨거웠던 현장의 분위기를 고스란히 전달했다.

지난 23일 크랭크인을 시작으로 본 촬영에 돌입한 영화 ‘소리꾼’은, 가족의 복원을 노래하는 희망의 메시지로 2020년 상반기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