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통증이 반으로
김철민 펜벤다졸 복용~ 통증이 반으로
  • 이응기 기자
  • 승인 2019.10.28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 김철민 SNS 페이스북 캡처)
(출처 = 김철민 SNS 페이스북 캡처)

(한국연예스포츠신문) 이응기 기자 = 폐암으로 투병 중인 김철민이 ‘강아지 구충제’(동물용 구충제)로 알려진 펜벤다졸 복용 이후 근황을 본인 SNS망을 통해 공개했다.

김철민은 28일 본인의 SNS 페이스북 계정에 '오늘 원자력병원 방사선 치료 17차 하러 왔다. 펜벤다졸 4주차 복용. 통증이 반으로 줄었고 혈액검사도 정상으로 나왔다. 여러분 기도와 격려 감사하다'고 적었다.

펜벤다졸은 일명 ‘강아지 구충제’로 알려진 약물이며 최근 일각에서 암 환자 사이에서 최후의 보루로 선택되는 약물로 주목받는다. 약물을 복용했더니 암세포가 줄었다는 말이 나돌면서다. 이에 항암치료로 큰 효과를 보지 못한 김철민 역시 최후의 방법으로 펜벤다졸을 선택했다.

암환자들에게 통증이 줄었다는 것 만으로 도 희망과 기적을 바라보게 하는데 하지만 그 안전성은 검증되지 않았다. 우선 간에 치명적이라는 의견이 나온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역시 안정성 등을 이유로 환자 복용을 금하는 약물이다. 따라서 해당 약물에 대해서는 전문의에게 상담받아야 하고 자의적 해석에 따른 복용을 피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