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관' 시즌2 자체 최고시청률 5.3% 기록하며 종영.. 시즌3 이어질까?
'보좌관' 시즌2 자체 최고시청률 5.3% 기록하며 종영.. 시즌3 이어질까?
  • 김동기 기자
  • 승인 2019.12.11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좌관 시즌2 포스터
출처:보좌관 시즌2 포스터

[한국연예스포츠신문] 김동기 기자 = "다가올 새벽을 기다리며 끝없이 빛을 비추어야 한다."

지난 10일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시즌2'(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제작 스튜디오앤뉴) 가 장장 6개월의 여정을 마쳤다. 시청률은 전국 5.3%, 수도권 5.5%로 자체 최고시청률을 기록했다. (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에서는 특히 장태준(이정재)의 "하나의 빛이 모든 밤을 밝힐 수 없다"라며 다 함께 빛을 밝히자는 메시지를 전했다.

드라마 '보좌관'은 시즌 1에 이어 시즌 2가 종영이 되면서, 회차마다 장태준의 목소리로 매번 깊은 울림을 주는 메시지를 전하는 등 사회에 시사하는 바가 큰 드라마다.

현실에서 매일 바쁘게 살아가는 국민이 사회적인 흐름과 정치적 무관심이 일반화되어 가는 추세에 대해, 사회·정치적 무관심이 농단을 만들 수 있다는 것에 대한 메시지를 통해 잔잔하지만 날카롭게 사회에 시사하는 바가 크다고 볼 수 있다.

보좌관 시즌2 - JTBC 방송캡쳐
보좌관 시즌2 - JTBC 방송캡쳐

이날 방송은 열린 결말로 마무리되었다. 청와대 비서실장이 장태준을 찾아와 VIP 보좌관에 대한 제안으로 '시즌3'가 청와대 대통령의 보좌관으로서의 장태준에 대한 이야기가 될 것이라는 열린 결말로 마무리가 되면서, 시즌3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과 기대를 갖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랑구 봉우재로 143 3층
  • 대표전화 : 02-923-6864, 02-3153-7521
  • 팩스 : 02-927-3098
  • 주간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6
  • 등록일 : 2009-09-09
  • 발행일 : 2000-05-25
  • 인터넷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3
  • 등록일 : 2018-03-23
  • 발행인 : 박범석
  • 편집인 : 박범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범성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3 한국연예스포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yej96@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