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버 윰댕 "초등생 아들이 있다"발언에 화제가 된 이유
유튜버 윰댕 "초등생 아들이 있다"발언에 화제가 된 이유
  • 김동기 기자
  • 승인 2020.01.08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유튜버'윰댕'방송캡쳐본]
[출처 : 유튜브채널'윰댕' 영상캡쳐]

[한국연예스포츠신문] 김동기 기자 = 1인 크리에이터 윰댕이 이혼 경험과 아들의 존재를 고백했다. 

지난 7일 윰댕은 자신의 유튜브채널을 통해 "저에게는 아이가 하나 있다"라며 "대도님(유튜버 대도서관)과 만나기 전 결혼을 했었지만, 이별의 아픔을 겪었다. 그 후로 친정 엄마와 함께 아이를 키우고 있다"라며 과거 이혼경험과 본인의 아들이 있음을 털어놨다. 이는 같은 날 오후 방송예정이었던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 이 전에 방송 배경에 대한 설명을 덧붙이고자 함이었다.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대도서관 회사의 연수입, 투병생활 등에 대해 솔직히 털어놓았다.

윰댕의 10살 아들은 윰댕의 어머니와 함께 살고 있었다.

한편 사실관계을 인지한 상태로 결혼한 크리에이터 대도서관은 윰댕을 향한 순애보로 감동을 안겼다. 그는 아들에 대해 "좋은 친구이면서 어디 가도 자랑할 수 있는 멋진 친구가 돼야겠죠. 그래야 더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라며 성숙한 마음가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랑구 봉우재로 143 3층
  • 대표전화 : 02-923-6864, 02-3443-9349
  • 팩스 : 02-927-3098
  • 주간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6
  • 등록일 : 2009-09-09
  • 발행일 : 2000-05-25
  • 인터넷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3
  • 등록일 : 2018-03-23
  • 발행인 : 박범석
  • 편집인 : 박범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범성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한국연예스포츠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