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홀 6월 콘서트 개최… 서울에서 부산까지 헤비메탈을 외치다
블랙홀 6월 콘서트 개최… 서울에서 부산까지 헤비메탈을 외치다
  • 박하은 기자
  • 승인 2024.06.11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2일 오후 5시 서울 강남 엠팟홀, 29일 오후 6시 부산 상상마당서 헤비메탈의 정점을 찍다.
[사진 뉴스와이어 제공]
[사진 뉴스와이어 제공]

1989년 데뷔 이후 2024년 현재까지 35년 동안 한해도 거르지 않고 음반 발매와 콘서트를 이어오고 있는 한국 헤비메탈의 상징 ‘블랙홀’이 오는 6월 22일 오후 5시 엠팟홀(강남구 학동로 171 삼익악기 빌딩 3층)과 그 다음 주 29일에 부산 KT&G 상상마당에서 각각 한 차례씩 콘서트를 개최한다.

2024년 1월부터 진행된 서울, 수원, 대구, 울산 콘서트를 모두 매진시키며 ‘명품 헤비메탈 밴드’의 진면목을 보여주고 있는 블랙홀은 지난달 주식회사 엠케이비(MKB)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한층 업그레이드한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2024년 상반기가 끝나는 6월에 서울과 부산에서 단독콘서트를 개최한다.

6월 22일 서울 공연에는 ‘깊은밤의 서정곡’을 비롯한 초기 앨범들의 히트곡과 ‘로그인’ 같은 최근 곡까지 20여 곡이 넘는 셋리스트가 준비돼 있으며, 이 콘서트를 축하하기 위해 ‘싱어게인’에서 좋은 반응을 받았던 헤비메탈 밴드 ‘바크하우스’ 출신의 보컬리스트 정홍일이 출연해 블랙홀과의 협연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OBS 특집 프로그램 ‘헤비메탈을 외치다’에 출연해 많은 헤비메탈 팬을 설레게 했던 대체 불가의 여성 헤비메탈 밴드 ‘화이트’가 30년 만의 복귀로 이번 블랙홀 콘서트의 오프닝 무대를 담당하게 된다.

6월 29일 부산 공연에서는 새롭게 편곡된 블랙홀 4집 수록 연주곡 ‘서곡’과 더불어 블랙홀이 존경하는 부산 출신의 선배 뮤지션 한대수의 ‘물좀주소’, 같은 5집 앨범에 수록돼 90년 중반 젊은 세대들의 반항과 미래에 대한 고민을 그려낸 ‘바람을 타고’를 연주한다. 아울러 한국 대중음악상 2개 부문 수상 곡인 8집의 ‘삶’ 그리고 미래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9집 수록곡 ‘AI’가 준비돼 있어, 한국 헤비메탈의 과거와 현재를 동시에 접해 볼 수 있는 귀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 이번 부산 콘서트에는 부산, 경남 지역의 수많은 록, 메탈밴드를 대표해 전통의 밴드인 ‘지클래프’와 ‘마인드코어’가 함께하며, 부산과 경남만의 오리지널 헤비메탈 사운드를 선사할 예정으로, 현지의 헤비메탈 매니아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 콘서트의 주관사인 엠케이비(MKB) 김민정 대표는 “이토록 오랜 시간 끊임없이 발전해 나가는 블랙홀과 그 팬의 열정에 깊은 감동을 받았고, 한국 음악사에 길이 남을 역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뒷받침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팬들의 응원과 35년 동안 끊이지 않는 열정의 핵심은 무엇보다도 ‘블랙홀의 음악’이다. ‘어떻게 이어질 수 있는지’라는 궁금증은 블랙홀의 콘서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콘서트는 현재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 중이다.

[사진 뉴스와이어 제공]
[사진 뉴스와이어 제공]
[사진 뉴스와이어 제공]
[사진 뉴스와이어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랑구 봉우재로 143 3층
  • 대표전화 : 02-923-6864
  • 팩스 : 02-927-3098
  • 제보, 문의 : kesnewspaper2@gmail.com
  • 주간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6
  • 등록일 : 2009-09-09
  • 발행일 : 2000-05-25
  • 인터넷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31
  • 등록일 : 2018-03-23
  • 발행일 : 2018-03-26
  • 발행인 : 박범석
  • 편집인 : 박범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범성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한국연예스포츠신문.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