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 올림픽 겨냥한 식음료 업계의 스포츠 마케팅... 과연 효과는
파리 올림픽 겨냥한 식음료 업계의 스포츠 마케팅... 과연 효과는
  • 오수민 기자
  • 승인 2024.07.07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리 올림픽이 20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식·음료 업계가 '스포츠 마케팅'에 공을 들이고 있다.
사진 = 파리올림픽2024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 = 파리올림픽2024 공식 인스타그램

코로나19(COVID-19) 이후 처음 열리는 세계 최대 스포츠 축제에 여러 식품 업계가 '올림픽 특수'를 기대하는 스포츠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6일 업계에 따르면 이번 파리 올림픽에 가장 공을 들이고 있는 곳은 오비맥주다. 오비맥주는 국내 주류 업계에서는 처음으로 올림픽 공식 파트너 자격을 얻었으며, 특히 주목 되는 건 비알코올 맥주인 '카스 0.0'을 전면에 내세웠다는 점이다. 역대 올림픽에서 비알코올 음료는 이번이 처음이다.

사진 = 오비맥주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 = 오비맥주 공식 인스타그램

또한, 오비맥주는 한정판 올림픽 에디션을 출시했다. 카스 프레시와 비알코올 음료 카스 0.0에 한해 선보이는 올림픽 에디션 제품은 패키지 디자인에 올림픽을 상징하는 오륜기와 공식 파트너사임을 의미하는 '오피셜 파트너' 문구를 추가했다. 파리 현지에서는 에펠탑 인근에 '카스 포차'를 열어 세계인들에게 카스를 알리겠다는 계획이다. 이어 온라인 마케팅도 진행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와 롯데칠성음료도 올림픽을 앞두고 신제품을 선보였다. 하이트진로는 저칼로리 맥주 '테라 라이트'를 출시하며 제품군을 강화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해 출시한 맥주 '크러시'의 마케팅을 확대하고 있다. 주류 업계 관계자는 "주요 소비층인 MZ세대(1980~2000년생)의 취향에 맞춘 라이트 맥주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포츠 음료 중에서는 올림픽 공식 파트너인 코카콜라 '파워에이드'가 한정판 제품을 출시하며 분위기를 끌어올리고 있다. 파워에이드 올림픽 스페셜 패키지엔 프랑스 파리의 상징인 에펠탑과 올림픽 공식 로고인 오륜기를 형상화한 일러스트를 담았다. 또한, 대한체육회와 국가대표 선수단 '팀코리아'를 후원하는 협약을 체결한 SPC그룹 파리바게뜨는 이번 올림픽이 100년만에 파리에서 열린다는 점을 적극 활용하겠다는 계획이다.

문제는 과거와 달리 이번 올림픽에선 이른바 '올림픽 특수'를 기대하긴 어려울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축구와 농구 등 관심도가 높은 구기종목 출전이 무산됐기 때문이다. 특히 한국 남자 축구는 1984년 로스앤젤레스(LA) 올림픽 이후 40년 만에 출전에 실패했다. 파리와 시차도 7시간으로 발목을 잡는데 이는 낮 시간 또는 새벽시간에 진행되는 경기들이 많고, 이른바 평일 저녁이나 주말 오후 등 '황금시간'대에 치러지는 한국 경기가 거의 없기 때문이다. 

한편, 파리올림픽은 오는 26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개막해 다음 달 11일까지 열린다. 206개국이 참가해 32개 종목에서 329개 경기가 치러지며, 우리나라는 21개 종목에 142명이 출전해 48년 만에 가장 적은 선수단을 보낸다. 구기 종목 중에서 올림픽 무대를 밟는 건 여자 핸드볼팀 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랑구 봉우재로 143 3층
  • 대표전화 : 02-923-6864
  • 팩스 : 02-927-3098
  • 제보, 문의 : kesnewspaper2@gmail.com
  • 주간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 등록번호 : 서울 다 10616
  • 등록일 : 2009-09-09
  • 발행일 : 2000-05-25
  • 인터넷신문
  • 제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 등록번호 : 서울 아 05031
  • 등록일 : 2018-03-23
  • 발행일 : 2018-03-26
  • 발행인 : 박범석
  • 편집인 : 박범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범성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한국연예스포츠신문.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