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 서진용 열애설 인정 후 '모자에 새겨진 LJY 이니셜'
이재영, 서진용 열애설 인정 후 '모자에 새겨진 LJY 이니셜'
  • 김동기 기자
  • 승인 2020.02.20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출처 - (좌)이재영 나무위키, (가운데) 이재영 인스타, (우) 서진용 나무위키 ]
[ 출처 - (좌)이재영 나무위키, (가운데) 이재영 인스타, (우) 서진용 나무위키 ]

[한국연예스포츠신문] 김동기 기자 = 프로야구 선수 서진용(28, SK와이번스)과 여자 프로배구 간판 이재영(24,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가 열애 중이다.

지난 11일 서진용의 에이전시 브리온컴퍼니 측에 따르면 "두 사람은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공식 열애 인정을 한 상태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불거지기 시작했고, 이재영이 SNS 프로필 소개란에 적었다가 삭제한 '17♥22','뇽♥' 등의 문구가 발단이 됐다.

양 측이 열애를 인정한 이후인 20일(한국시간) SK와이번스 구단은 미국 플로리다 베로비치 재키 로빈슨 트레이닝 컴플렉스에서 2020 스프링 캠프 훈련에서, 서진용 모자에 새겨진 이니셜 LJY 가 포착됐다.

[ 출처 - OSEN ]
[ 출처 - OSEN ]

한편 서진용은 2011년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7순위로 SK 유니폼을 입었다. 지난 시즌 필승조로 활약한 그는 72경기 3승 1패 4세이브 33홀드 평균자책점 2.38을 기록했다. 현재는 미국 플로리다 베로비치 캠프에서 새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